시간과 장소를 막론하고 다양한 콘텐츠 이용을 가능하게 해주는 각종 첨단문물 덕분에 현대인의 휴식시간은 지루할 틈이 없다. 때로는 시간을 낭비하는 것만 같다는 불안감에 자유 시간에도 각종 취미나 자기계발에 열중하기도 한다.
이렇듯 다양한 이유 때문에 우리의 휴식시간은 점점 더 진정한 의미의 ‘쉼’과는 거리가 멀어지고 있다. 하지만 지루하기 짝이 없는 시간도 나름의 의미를 지니고 있다는 것이 과학자들의 의견이다. 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익스프레스가 연구를 통해 밝혀진 ‘지루함의 가치’들을 보도했다.

▲창의력 증진
과거 연구에 따르면 약 20%의 사람은 지루함 속에서 창의력 증진을 경험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루함이란 외부의 자극이 없는 상태이기 때문에 우리의 정신은 이때 스스로 새로운 자극을 창조해내고자 한다. 덕분에 전에 없던 상상과 탐구가 이루어지고, 창의적 사고가 창출된다.

▲문제 해결
지루함이 문제 해결을 돕는다는 주장은 지난 1981년의 연구를 통해 처음으로 제시됐었다. 당시 연구결과에 따르면 지루함은 인간을 일종의 최면상태에 빠뜨려 인간 무의식의 활동을 강화시킨다.
이런 인간의 무의식적 사고는 문제 해결에 있어 의식적 사고보다 더 나은 성과를 보이곤 하는데, 이는 의식적 사고에 비해 여러 가지 제약이나 규율에서 자유로워 새로운 해결책을 제시해줄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자아성찰
또 다른 연구에서는 지루함에 더 자주 빠지는 사람일수록 자아성찰의 기회를 더 많이 가진다는 사실이 드러나기도 했다. 지루함을 느낄 경우, 외적인 자극에 빠져있을 때와는 다른 방향으로 자신의 현재 상황을 돌아볼 기회가 생기기 때문이다. 이런 성찰은 자신의 성향이나 직업의 변화 등 인생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결과로 이어지기도 한다.

▲이타심 발현
2011년에 이루어진 연구에 따르면 지루함은 이타심과 공감능력을 강화해주며, 자원봉사나 기부, 헌혈 등의 이타적 행동을 유도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것은 지루함이 때로 ‘인생무상’의 기분을 느끼게 만들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이 경우 타인에게 선행을 베풂으로써 자기 인생에 의미를 부여하고 싶어진다는 것이 과학자들의 설명이다.

▲새로운 자극의 발견
스마트폰이 바꿔놓은 여러 풍속도 중 하나는 바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승객들의 모습이다. 출퇴근길, 혹은 귀향길의 승객들을 보면 스마트폰을 통해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즐기느라 차창 밖의 풍경을 바라보지 않는 사람들이 현격히 많아졌다는 사실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연구에 따르면 자연경관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디지털 콘텐츠를 즐길 때와는 다른, ‘느린 만족감’을 얻을 수 있다. 영국 이스트앵글리아 대학교(University of East Anglia) 연구팀은 자연경관을 바라보면 특별히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도 정신이 자극된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그러니 때로는 스크린에서 자연으로 눈을 돌려, 서서히 밀려오는 감흥을 멍하니 감상해 보자.

사진=ⓒ포토리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2 아벤타도르 file redips 2013.11.08 458107
91 페라리 458 file redips 2013.11.08 90835
90 가야르도 file redips 2013.11.08 82812
89 롤스로이스 고스트 file redips 2013.11.08 80159
88 코끼리 코가 긴 진짜 이유...‘개의 2배 후각’ 수용체 때문 (연구) file redips 2014.08.04 26336
87 “배고픈 상태에서 보다 정확한 결정한다” (네덜란드 연구) file redips 2014.11.07 5648
86 “아침형 인간, 올빼미형 보다 저녁에 거짓말 잘해” file redips 2014.08.04 5392
85 “자녀에 악기 배우게 하면 집중력 ↑ 문제행동 ↓” (美 연구) file redips 2015.01.06 5181
84 “뇌 보면 거짓말쟁이 구분 가능” <연구> file redips 2014.08.11 4934
83 “엄마의 모성(母性) 강할수록 아기 지능↑” <美연구> file redips 2014.08.04 4923
82 붉은 살코기 콩과 함께 먹으면 대장암↓ file redips 2014.08.11 4910
81 “90분간 낮잠, 청소년 기억력 크게 향상” <연구> file redips 2014.08.11 4898
80 "디지털지능지수, 6세 어린이가 45세 성인보다 높아" file redips 2014.08.11 4883
79 "우리가 친구인 이유는"… 소울메이트 유전자 따로 있어! file redips 2014.08.04 4816
78 왜 꾸준히 운동하면 우울증이 사라질까? file redips 2014.10.09 4364
77 “아이에게 머리 좋다 칭찬 마세요” 성공률 뚝↓ file redips 2014.10.09 4341
76 사람 아기는 왜 동물보다 성장속도가 느릴까 file redips 2014.09.11 4336
75 “인생은 70부터…50대보다 더 행복해” <연구> file redips 2014.09.11 4319
74 왜 식물 키우는 회사는 업무성과가 좋을까? file redips 2014.09.11 4308
73 나이 들면 현명하지만 지능은 떨어지는 까닭 file redips 2014.09.11 4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