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CNN머니뉴스캡처

"당신의 쓰레기.. 저에겐 '돈'입니다" 

'연봉 1억원'을 받는 뉴욕시 환경미화원들의 사연을 25일(현지시간) 미국CNN머니가 집중 보도했다. 

노엘 몰리나(32)와 토니 샌커(48)는 10년간 미국 뉴욕시에서 환경미화원으로 일하고 있다. 두 사람은 사설 쓰레기 수거 업체인 크라운 콘테이너에 소속돼 있는데, 매일 오후 7시부터 새벽 3시까지 근무한다. 비가오나 눈이오나, 푹푹찌는 살인 무더위에도 뉴욕시 골목 곳곳을 누비벼 방대한 쓰레기를 치운다. 

상한 생선이나 죽은 쥐 심지어 쓰레기더미에서 사람의 다리까지 목격했지만 이들은 자신들의 직업을 사랑한다. 힘들게 일하는 만큼 좋은 보수를 받기 때문이다. 

몰리나씨의 지난해 연봉은 11만 2000달러. 우리 돈으로 약 1억 4000여만원에 육박한다. 그는 지난 10년간 쓰레기 트럭 운전사로 일했다. 그와 호흡을 맞추고 있는 조수 샌커씨는 지난해 10만 달러(약 1억 2000만원)를 받았다. 샌커씨는 쓰레기를 수거한다. 

▲사진=CNN머니 뉴스캡처

10년전 고등학교를 중퇴하고 일을 시작한 몰리나씨의 초봉은 8만달러(약 9800만원)였지만 연봉은 매년 꾸준히 올랐다. 

미 연방노동부에 따르면, 쓰레기 트럭 운전사의 평균 연봉은 4만 달러(약 4900만원)다. 고등학교 중퇴자의 평균 연봉은 2만4000달러(약 2900만원), 고등학교 졸업자가 3만 달러(약 3700만원)로 이들과 비교해도 훨씬 높은 금액이다. 또 쓰레기 트럭 운전사의 연봉 상승률은 연간 18%에 이른다. 

고용주들은 상업용 운전면허증과 쓰레기 매립지의 기계를 작동할 수 있는 근로자를 찾기 쉽지 않다. 환경 미화원으로 일하기를 꺼리기 때문이다. 

크라운 콘테이너의 사장 데이빗 안토나찌씨는 "쓰레기 트럭 운전사를 구한다는 구직 광고를 내 50여개의 지원서를 받았지만, 상업용 운전면허증을 가진 사람은 4명에 불과했다. 하지만 이들 4명 모두 면허에 문제가 있었고, 결국 아무도 고용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이유들 때문에 다른 산업보다 연봉이 빠르게 오른다고 설명했다. 

물론 업무량은 만만찮다. 밤새 무거운 쓰레기 봉투를 옮기며, 일주일에 55시간에서 60시간 일한다. 하지만 몰리나씨는 "비록 대학 졸업장은 없지만 누구보다 높은 연봉에 만족한다"며 "요즘 같은 불경기에 건강보험까지 지원해주는 직업이 천직"이라고 말했다. 

몰리나씨는 뉴욕 프리포트에 방 4개짜리 집을 샀다. 이제 그는 교외에도 집을 사는 것을 목표로 일하고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5 레이저 쏘고 손가락 욕까지.. 도 넘은 광저우 축구팬 file redips 2013.11.08 514853
124 현대판 ‘노아의 방주’…5만명 거주 ‘거대 배’ 화제 file redips 2013.12.02 471659
123 화가 미켈란젤로의 식성....‘전설적 화가의 식단’ 눈길 file redips 2014.01.08 461597
122 다운증후군 청년의 명문대 합격통지 확인 영상 ‘감동’ file redips 2013.12.23 413827
121 소치 개막식 오륜기 황당 사고 풍자한 티셔츠 판매 ‘눈길’ file redips 2014.02.11 284955
120 “아픈 친구 왕따시키지 마” 삭발한 교사의 감동 스토리 file redips 2014.03.10 233980
119 노숙 생활을 극복한..... “노숙인의 생일상” 화제 file redips 2013.12.23 172838
118 미 3분기 GDP 예상밖 호조, 출구전략 앞당겨질까 redips 2013.11.08 137866
117 ‘살아있는 바비인형’ 21세女 ‘생얼’ 공개 눈길 file redips 2013.12.23 124737
116 인어공주가 현실에 산다면 file redips 2014.02.11 119923
115 38kg에서 회복한...거식증 극복한 18살 여성 file redips 2014.01.08 91630
114 60대처럼 보여.... 절대 노안 소녀 ‘큰 인기’ file redips 2013.12.23 91077
113 英 92살 할아버지, 신분증 없어 술 구입 거부당해 file redips 2013.12.02 83291
112 ‘원판 불변의 아기’ 인기 file redips 2014.02.11 79898
111 ‘혼란에 빠진 캥거루’ 포착 file redips 2014.01.08 79222
110 영하 41도에 끓는 물 뿌리니...'얼음 안개' file redips 2014.01.08 77409
109 디즈니 공주 최연장자는? 21세 엘사 file redips 2014.02.11 73816
108 “스파르타 레고 훈련”.....레고 지옥의 아이들 redips 2014.03.10 72809
107 '너무 뚱뚱해서..' 비행기 탑승 거부 file redips 2013.11.08 72026
106 책 한권이 150억원? '베이 시편집' 소더비서 팔려 file redips 2013.12.02 64841